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 다채로운 2차 라인업 공개

NEWS AND GEL


따뜻한 봄날의 가장 행복한 음악축제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이하 그린플러그드 서울) 페스티벌 2차 라인업이 공개됐다.


지난 2월 6일 이디오테잎, 칵스, VMC, 등 30팀을 공개하며 이미 1차 라인업만으로도 국내 어느 페스티벌에서도 볼 수 없었던 다채로운 뮤지션들을 총집합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그린플러그드 서울이 신선한 호감을 느낄 수 있는 최상의 라인업을 추가 발표하며 ‘믿고 가는 그플’ 수식을 입증했다. 


먼저 몽환적인 사운드와 독특한 감성의 ‘쏜애플’, 투박함과 세련됨을 넘나드는 ‘더 모노톤즈’, 한국 정통 록의 대를 잇는 ‘아시안체어샷’, 국악에 다양한 장르를 접합시켜 파격적인 음악을 연주하는 ‘잠비나이’까지 나란히 이름을 올리며 록 장르 안에서도 넓은 스펙트럼을 자랑하고 있다.


이어 시티팝의 신예 밴드로 떠오르고 있는 일본 출신의 ‘네버 영 비치(NEVER YOUNG BEACH)’, 미국의 차세대 댄스록 선두주자로 꼽히고 있는 ‘코인(COIN)’등 국내에서 좀처럼 만나기 어려웠던 실력파 해외 아티스트들의 최초 내한 공연을 성사시키며 음악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뿐만 아니라 ‘앰비션 뮤직’, ‘자이언트’까지 그야말로 국내 트렌디를 이끄는 대세 힙합 R&B 아티스트가 총출동하여 그린플러그드 서울을 통해 어떤 무대를 선사할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또한 그린플러그드 서울 특유의 따뜻하고 서정적인 감성을 느낄 수 있는 ‘스탠딩에그’, ‘SAAY’, ‘프롬’, ‘입술을 깨물다’, ‘도마’가 라인업에 추가되어 따뜻한 봄날에 무르익은 감성의 절정을 맞이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록밴드로는 이례적으로 전 국민의 사랑을 받고 있는 국가대표 록밴드 ‘YB’와 대체불가 공연의 신 ‘이승환’이 라인업에 무게를 더하며 페스티벌 라인업의 진수를 선사, 올해에도 관객을 실망시키지 않고 신선함과 대중성 어느 하나 놓치지 않은 라인업으로 우리 곁을 찾아온 그린플러그드 서울이 음악팬들의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르며 뜨거운 티켓 구매 열기로 이어지고 있다.


현재까지 총 47팀의 아티스트를 공개한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은 오는 4월 3일 3차 라인업을 공개할 예정이다.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은 5월 19~20일 한강난지공원에서 개최되며 티켓은 티켓링크, 하나티켓, 멜론티켓, 예스24공연, 인터파크티켓, 네이버예약을 통해 예매가 가능하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http://www.GPSfestival.net)와 SNS(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밴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자료제공 = 그린플러그드 서울 2018 조직위원회


WRITTEN BY
파라노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