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스땅스(한국음악발전소) 뮤지션 발굴 프로젝트 '무소속프로젝트' 시작

NEWS AND GEL



실력있는뮤지션 발굴을 위한 무소속프로젝트, 

총 상금 1500만원과 앨범발매, 단독공연까지!

실력 있는뮤지션 발굴 프로젝트, 뮤지스땅스가 당신의 음악을 지지합니다!


뮤지션의, 뮤지션에 의한, 뮤지션을 위한! 음악인들의 독립지하본부, 뮤지스땅스에서 이달 1일부터26일까지 ‘무소속프로젝트’ 참가자를 모집한다. 올해 처음 시작하는‘무소속프로젝트’는 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뮤지션 발굴을 위한 지원 프로젝트로, 1년간 뮤지스땅스와 함께할 재능 있는 뮤지션들의 도전을 기다린다.


최종 선발된 10팀에게는 우승자별 총 상금 1,500만원과 녹음/본선 공연을 위한 연습실 지원부터 음원 녹음, 컴필레이션 앨범 제작 및 50석 규모의 뮤지스땅스라이브땅에서의 단독공연까지, 전 과정에서 뮤지션에게 필요한 실질적인 혜택을 전폭적으로 제공하며 각 단계별로 국내 유수의 선배 뮤지션들의 진심어린 멘토링도 함께 진행된다. 차후에도 뮤지스땅스와 지속적인 관계를 유지하며 다양한 외부 공연 기회 제공 및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끊임없이 마련할 계획이다.


‘무소속프로젝트’에는 솔로/밴드, 가창/연주 등 형태와 음악장르 및 스타일에 관계없이 지원기간 내 소속사/레이블에 소속되어 있지 않은 실력있는 뮤지션이라면 누구나 참가 가능하며, 참가 신청은 뮤지스땅스 홈페이지(http://www.musistance.com)를 참고하여 담당 이메일(moososok@musistance.com)로 참가신청서와 창작곡 3곡의 음원과 라이브영상, 참가 뮤지션의 프로필 사진 등을 함께 접수하면 된다.


3차에 걸친 심사를 통해 우승팀 3팀을 포함해 최종 10팀을 선발하는 ‘무소속프로젝트’의 전 진행과정은 뮤지스땅스 홈페이지와 페이스북(www.facebook.com/musistance)에서 확인 가능하다. 1차 온라인심사를 통하여 총 20팀이 2차 실연심사에 진출하며, 8월 4일 뮤지스땅스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2차 실연심사는8월 중, 최종 3차 본선심사는11월 중 치러지며, 자세한 일시와 장소는 뮤지스땅스 홈페이지 또는 각 단계별 선정자에 한하여 개별 연락 예정이다.


뮤지스땅스는 독립 음악인들의 창작 지원을 위한 ‘음악창작소’ 사업으로, (사)한국음악발전소(소장 최백호)가 운영하고 있다.“뮤지스땅스(Musistance)"는 음악을 뜻하는 ‘뮤직, Music’과 2차 세계대전에서독일의 나치에 대항하여 용감히 싸웠던 프랑스의 지하 독립군을 뜻하는 ‘레지스땅스, Résistance’의 합성어로 현음악계의 여러가지 어려움들에 당당히 맞서가며 자신의 음악을 만들어 갈 독립음악인들의 지하본부를 표방하는 의도로 만들어진 이름으로, 2014년 12월 22일 개관파티를 비롯한 6일간의 음악페스티벌로 그 탄생을 알렸다.뮤지스땅스에는 음악 창작자들을 지원하기 위한 5개의 개인 작업실과 2개의 밴드 작업실, 그리고 이곳에서 만들어진 창작물의 재탄생을 위한 녹음실 및 소규모 공연장이 구축되어 있다. 


한편, 이번 ‘무소속프로젝트’는 뮤지스땅스와 한국음악발전소가 주최하며, 한국음악발전소와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가 주관한다. 모든 심사는 분야별 전문가 심사를 통하여 공정하게 진행되며, 3차 본선 심사에는 참가뮤지션들의 팬들 뿐 아니라 음악을 사랑하는 관객 분들과 함께 실시간 관객 투표도 진행된다.


참가모집

모집기간 :2015년 7월 1일(수) ~ 7월 26일(일)

참가방법 : moososok@musistance.com이메일접수 (뮤지스땅스 홈페이지 참고 www.musistance.com)


1차 온라인심사 및 발표

일자 : 2015년 7월 27일(일) ~ 8월 3일(월) 온라인 심사 및 8월 4일(화) 발표


2차 실연심사 및 발표

일자 : 2015년 8월 중 (추후 공지)

장소 :뮤지스땅스라이브땅


3차 본선심사 및 발표

일자 : 2015년 11월 중 (추후 공지)

장소 : 추후 공지


주관: 뮤지스땅스, 한국음악발전소

주최 : 한국음악발전소, 한국실연자연합회

문의처 : 02-313-7865



자료제공 = (사)한국음악발전소

신고

WRITTEN BY
파라노이드